분산형 암호화폐 거래소(DEX)의 현황과 이전 화제가 된 크립토브릿지의 BCO 스테이킹 새 소식

요즘은 가상화폐 거래소가 해킹 피해를 보는 일도 거의 사라졌지만, 한때는 국내에서도 DEX(분산형 거래소)에 가상화폐를 두어야 안심하는 사람이 많았습니다.

최근 DEX 동향 정리

2017년의 열광에서 시작해 2018년 가상화폐의 일시적인 붐 현상이 진정된 와중에도 각 DEX 자체는 운영을 포함한 활동을 계속해서 이어왔습니다.
하지만 유동성 문제 등으로 인해 수수료를 올리거나, 이더델타 건과 같이 법률적 시점으로 본다면 운영은 이전보다 어려워졌다고 할 수 있을 것입니다.

하지만 분산형 거래소는 임시적인 가상화폐의 보관장소이기도 하므로 융통성 있고 쉽게 이용할 수 있는 DEX 거래소는 아직 이용이나 보급이 이어질 것으로 보입니다.
실제로 Waves처럼 최근 Binance 등의 페어 추가 뉴스도 있었습니다.
이번 기사의 주제이기도 한 BCO의 스테이킹이 기존 참가자에게 유리하게 작용할 수도 있기 때문에 DEX라는 하나의 장르로 정보를 알아둬서 나쁠 것은 없습니다.

2019년의 DEX 동향

지금부터는 간단하게 국내에서 지명도와 이용도가 높을 것으로 보이는 DEX에 관한 최근 정보를 비교 형식으로 알아보겠습니다.

이더델타


이더델타라고 하면 DEX로는 꽤 유명할지도 모르지만, 거래 형태 자체는 사실상 중앙체제가 존재하는 형태이기 때문에, 2018년 11월경 SEC에 의해 미등록 된 국가 증권거래소를 운영했다는 이유로 고발 당해 대표가 벌금형(약 4500만)을 받은 적이 있습니다.

웨이브즈 클라이언트


Waves를 발행하고 있는 분산형 거래소를 포함한 종합 플랫폼입니다.
Waves 상에서 자체 토큰을 발행할 수 있거나, 유로나 달러에 대응하는 등 DEX로서는 드문 일입니다.
2019년 1월 18일부로 세계적인 대기업 거래소 Binance에 Waves 페어 4종이 추가되었습니다.

BitShares


크립토브릿지도 DEX 구조상 BitShares의 거래소의 계정과 암호를 그대로 사용할 수 있기 때문에, 양쪽 모두에 주의가 필요합니다.
이 두 거래소에서는 최근 문제가 되고 있는 무차별적 공격이 있었습니다.
‘계정 권한을 변경하겠다는 제안(Proposal)’을 무작위로 보낸 뒤, 실수로 승인된 계정을 빼앗는 무차별적인 공격이 발생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
발생 건수는 많지는 않을 것 같지만, 잘 알지 못하는 제안(Proposal)은 절대로 승인(Approve)하지 않도록 주의합시다.

크립토브릿지 수수료 인상 뉴스


DEX 중에서도 ‘크립토브릿지’라고 하는 DEX거래소가 있는데, 이곳에서 할 수 있는 BCO(플랫폼 독자적인 코인으로 ‘브릿지 코인’) 스테이킹에 대한 새 소식이 일전에 발표되었기 때문에 그 변경된 부분에 대해서도 알아보겠습니다.

2월 14일에 크립토브릿지의 뉴스레터를 통해 수수료가 큰 폭으로 인상된다는 공지가 있었습니다. 크립토브릿지는 BitShares를 기반으로 하기 때문에 거래수수료를 BTS로 내게 되는데, 이 모든 거래에 대한 BTS 수수료가 4.36 증가한다는 내용이 기재되어 있습니다. 실질적으로 꽤나 큰 가격 인상이 된 것입니다.

크립토브릿지의 스테이킹 기간 변경 및 수수료 개정

우선 크립트브릿지의 스테이킹부터 말씀드리자면, 크립토브릿지에서는 자체 코인 BCO(브릿지코인)를 스테이킹(일정기간 보유)하면 기간에 따라 보수를 얻을 수 있는 POS 구조를 도입하고 있습니다.
그 스테이킹 기간이 작년 말 개정되었는데, 기존 인센티브 제도의 예치 기간이었던 최장 1년에서 더 긴 시간 동안 예치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크립토브릿지 스테이킹 신 인센티브로 변경

그럼 새로운 인센티브 제도를 살펴보겠습니다.

[크립토브릿지 신 인센티브]
1개월: +0%
3개월: +20%
6개월: +50%
12개월(~1년): +100%
[아래부터가 새롭게 제정된 기간]
12개월(~1년 3개월): +125%
12개월(~1년 6개월): +150%
12개월(~1년 9개월): +175%
12개월(~2년): +200%
12개월(~2년 3개월): +225%
12개월(~2년 6개월): +250%
12개월(~2년 9개월): +275%
12개월(~3년):+300%
12개월 동안 스테이킹할 경우 최초 1년은 자산이 고정되며 이후 1년 이후부터는 환급 가능

위와 같이 변경되었으며 작년부터 이미 기간 1년으로 예치해둔 경우 그 뒤에도 인센티브가 올라가는 구조로 변경되었으므로 해약해야 하는 경우가 아니라면 그대로 두는 것이 좋습니다.

이 또한 모르고 해약해 버리는 일이 없도록 주의해야 하겠습니다.

이 변경에 관해서도 꽤나 찬반양론이 있었던 것 같습니다.
아무튼 세세한 계산 과정은 생략하겠지만 이번의 신 인센티브로의 변경은 장기 스테이킹을 하는 사람에게는 유리한 구조가 될 것입니다.
다만 지금부터 새롭게 참가하려고 하는 사람에겐 기존 제도가 더 좋았다는 이유로 논의가 일어났던 것 같습니다.
이러한 변경은 앞으로도 있을 수 있기 때문에 앞으로도 관련된 정보 수집은 필수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